설교 음성 파일 다운로드

 

주 제 : 부자 청년의 불행
본 문 : 마태복음 19장 16-30절
설교자 : 조 성 훈

“어떤 사람이 주께 와서 가로되 선생님이여 내가 무슨 선한 일을 하여야 영생을 얻으리이까
예 수께서 가라사대 어찌하여 선한 일을 내게 묻느냐 선한이는 오직 한 분이시니라 네가 생명에 들어 가려면 계명들을 지키라 가로되 어느 계명이오니이까 예수께서 가라사대 살인하지 말라, 간음하지 말라, 도적질하지 말라, 거짓증거하지 말라, 네 부모를 공경하라, 네 이웃을 네 몸과 같이 사랑하라 하신 것이니라 그 청년이 가로되 이 모든 것을 내가 지키었사오니 아직도 무엇이 부족하니이까 예수께서 가라사대 네가 온전하고자 할찐대 가서 네 소유를 팔아 가난한 자들을 주라 그리하면 하늘에서 보화가 네게 있으리라 그리고 와서 나를 좇으라 하시니 그 청년이 재물이 많으므로 이 말씀을 듣고 근심하며 가니라 예수께서 제자들에게 이르시되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부자는 천국에 들어가기가 어려우니라 다시 너희에게 말하노니 약대가 바늘귀로 들어가는 것이 부자가 하나님의 나라에 들어가는 것보다 쉬우니라 하신대 제자들이 듣고 심히 놀라 가로되 그런즉 누가 구원을 얻을 수 있으리이까

예수께서 저희를 보시며 가라사대 사람으로는 할 수 없으되 하나님으로서는 다 할 수 있느니라 이에 베드로가 대답하여 가로되 보소서 우리가 모든 것을 버리고 주를 좇았사오니 그런즉 우리가 무엇을 얻으리이까 예수께서 가라사대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세상이 새롭게 되어 인자가 자기 영광의 보좌에 앉을 때에 나를 좇는 너희도 열 두 보좌에 앉아 이스라엘 열 두 지파를 심판하리라 또 내 이름을 위하여 집이나 형제나 자매나 부모나 자식이나 전토를 버린 자마다 여러 배를 받고 또 영생을 상속하리라 그러나 먼저 된 자로서 나중 되고 나중 된 자로서 먼저 될 자가 많으니라”

 

사람에게는 인생에 한번 올까말까한 기회가 있습니다. 예수님께서 십자가에 못박히실 때 좌우에 함께 못박힌 강도 둘이 있었습니다. 그들 인생가운데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예수님과 만나는 기회였습니다. 그런데 한 사람은 그 기회를 살려 영원한 생명을 얻은 반면 다른 한 사람은 영원히 그 기회를 잃어 버렸습니다. 오늘 본문의 부자청년도 같은 경우 입니다.

 

청년의 질문 :namespace prefix = o ns = “urn:schemas-microsoft-com:office:office” />

 

예수님께 나아와 질문한 사람들 중에는 자신의 의를 드러내기 위한 사람도 있고 예수님을 올무에 걸리게 하려 질문한 사람들도 있었습니다. 하지만 이 청년은 정말 진지한 마음으로 ‘정말 어떻게 하여야 구원을 받을 수 있는지’ 알기 원하는 마음으로 예수님께 나아온 것 같습니다(눅 :namespace prefix = st1 ns = “urn:schemas-microsoft-com:office:smarttags” />18:18, 막 10:17)

 

“내가 무슨 선한 일을 하여야 영생을 얻으리이까”(16) 구원이 어려운 이유는 사람들이 살아가는 방식과 다르기 때문입니다. 받은 것에 대한 대가를 지불해야 하는 것이 일반적인 생각입니다. 그 청년도 그렇게 생각했고 영생을 얻기 위한 선한 일이 무엇인지 알기 원했습니다. 그런 그에게 주님은 ‘율법’을 지키라고 말씀하셨습니다. 이론적으로는 사람이 모든 율법을 지키면 하늘나라에 갈 수 있습니다. 하지만 그렇게 할 수 있는 사람은 아직 없었습니다. 주님은 이 청년이 스스로 죄인임을 알게 도와 주시려 했습니다.

 

잃어버린 기회들

 

청년은 자신이 율법을 다 지키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리고 주님께서 (네가 율법을 다 지켰다고 말하지만) 네 이웃을 네 몸처럼 사랑하라는 하나님의 계명을 범했다라는 의도로 말씀하시자 그는 근심하며 갔습니다. 여기서 이 청년은 세가지 기회를 잃어 버렸습니다.

 

첫째 구원받을 수 있는 기회. 그가 부자라 하지만 하늘의 유업이나 구원을 포기할 만큼의 부자는 아닐 것입니다. 영원한 생명이 없는 자에게 재물이 무슨 의미가 있을까요? 여러가지 이유들 때문에 겸손하게 예수 그리스도 앞에 나올 수 있는 기회를 잃어버리는 분들이 있습니다.

 

둘째 주님의 제자가 될 수 있는 기회. 주님은 아무에게나 자신을 좇으라고 하지 않으셨습니다. 베드로의 예를 보더라도 그는 주님의 부르심에 즉시 모든 것을 버리고 좇았습니다. 요한과 야고보, 마태 등 12제자들에게도 그러했습니다. 사람을 낚는 어부가 되게 하겠다고 부르시고 말씀하신 대로 그들을 인도하셨습니다. 그 청년도 자기 재산을 가난한 자들에게 나눠주고 주님을 따랐다면 구원을 받고 주님의 제자가 되었을 것입니다. 성도 중에도 여러 가지 이유로 주님을 섬길 수 있는 기회를 잃어버리지는 않았는지 생각해 보아야 합니다. 가치 없는 것 때문에 잃어버린 기회는 없는 지 살펴 보시기 바랍니다. 현재 우리에게 주어진 시간과 물질과 재능들은 하늘나라를 위하여 투자할 수 있는 유용한 것들 입니다.

 

셋째 하늘나라의 유업을 받을 수 있는 기회. 청년은 그가 가진 재산을 가난한 자들에게 나눠주라는 주님의 말씀에 근심했습니다. 반면에 모든 것을 버리고 주님을 따른 제자들이 그에 대한 보상이 무엇이냐고 주님께 물었을 때 주님께서는 하늘나라에서 주님과 함께 다스리게 될 것이라고 말씀해 주셨습니다. 그리고 주님을 위하여 희생한 것들에 대하여 여러 배로 갚아 주신다고 하셨습니다. 우리에게 주님을 위해서 나의 소중한 것을 희생할 기회가 얼마나 남았을까요?

 

결론

 

아직 구원을 받지 못한 분이 계시다면 아직은 기회가 있습니다. 어떤 이유가 있더라도 영원한 생명을 얻는 기회를 잃지 마시기 바랍니다. 믿는 성도들은 우리가 가진 것으로 하나님을 섬길 수 있는 기회를 잃지 마시기 바랍니다.